스가랴 6장

2018년 6월 16일

스가랴 6장



*말씀읽기

1 내가 또 눈을 들어 본즉 네 병거가 두 산 사이에서 나오는데 그 산은 구리 산이더라

2 첫째 병거는 붉은 말들이, 둘째 병거는 검은 말들이,

3 셋째 병거는 흰 말들이, 넷째 병거는 어룽지고 건장한 말들이 메었는지라

4 내가 내게 말하는 천사에게 물어 이르되 내 주여 이것들이 무엇이니이까 하니

5 천사가 대답하여 이르되 이는 하늘의 네 바람인데 온 세상의 주 앞에 서 있다가 나가는 것이라 하더라


6 검은 말은 북쪽 땅으로 나가고 흰 말은 그 뒤를 따르고 어룽진 말은 남쪽 땅으로 나가고

7 건장한 말은 나가서 땅에 두루 다니고자 하니 그가 이르되 너희는 여기서 나가서 땅에 두루 다니라 하매 곧 땅에 두루 다니더라

8 그가 내게 외쳐 말하여 이르되 북쪽으로 나간 자들이 북쪽에서 내 영을 쉬게 하였느니라 하더라

9 여호와의 말씀이 내게 임하여 이르시되

10 사로잡힌 자 가운데 바벨론에서부터 돌아온 헬대와 도비야와 여다야가 스바냐의 아들 요시아의 집에 들어갔나니 너는 이 날에 그 집에 들어가서 그들에게서 받되


11 은과 금을 받아 면류관을 만들어 여호사닥의 아들 대제사장 여호수아의 머리에 씌우고

12 말하여 이르기를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되 보라 싹이라 이름하는 사람이 자기 곳에서 돋아나서 여호와의 전을 건축하리라

13 그가 여호와의 전을 건축하고 영광도 얻고 그 자리에 앉아서 다스릴 것이요 또 제사장이 자기 자리에 있으리니 이 둘 사이에 평화의 의논이 있으리라 하셨다 하고

14 그 면류관은 헬렘과 도비야와 여다야와 스바냐의 아들 헨을 기념하기 위하여 여호와의 전 안에 두라 하시니라

15 먼 데 사람들이 와서 여호와의 전을 건축하리니 만군의 여호와께서 나를 너희에게 보내신 줄을 너희가 알리라 너희가 만일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을 들을진대 이같이 되리라


*말씀묵상

6장에서는 스가랴의 8개 환상 중 마지막 환상이 나옵니다.네 병거와 두 구리산의 환상입니다. 말이 나오는 것으로 보아 첫째 환상의 내용과 연결되어 있음을 볼 수 있습니다. 첫째 환상에서 말들은 하나님께서 세상을 두루 다니도록 보낸 자들이라고 했는데 여기서도 이 병거들이 그 일을 감당하고 있음을 보여 줍니다. 그런데 그 사명은 구리(놋) 산에서 나오는 점과 네 마리 말이 병거를 이끈다는 점에서 온 세상의 심판을 위해 준비된 하나님의 사자들임을 보여 줍니다.

네 병거를 하늘의 네 바람이라고 했는데 영과 같은 말입니다. 따라서 이 환상은 하나님의 권세를 가지고 심판을 집행하는 하나님의 사자임을 보여 주는 것이고 그 결과가 8절에 있는 대로 내 영을 쉬게 하였다고 합니다. 이 모습은 최종적 심판의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1장에서 첫째 환상을 통하여 여호와의 보내심을 받은 말 탄 자들의 보고가 세상이 평안하고 조용하더라고 하자 여호와의 천사가 언제까지 예루살렘과 유다 성읍들을 불쌍히 여기지 아니하시려 하나이까 하며 항변을 했었습니다. 이렇게 첫 이상이 하나님의 백성들의 곤고함과 원수들의 평안함을 보여준 것에 반해 마지막 이상은 하나님 백성들의 최후 승리를 보여 주었고 원수들의 최후 심판을 보여준 것입니다. 따라서 앞의 것이 하나님 나라의 시작을 의미한다면 뒤의 것은 그 나라의 완성을 보여 준 것으로 이해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중요한 의미가 우리에게도 있습니다. 물론 하나님 나라의 최종적인 완성은 예수님께서 다시 오심으로 성취되고 확인될 것입니다. 그러나 이 계획과 뜻은 이미 하나님께서 선포하셨고 십자가 사건을 통하여 증명된 내용입니다. 역사 속에서 그 과정만 남아 있는 것입니다. 결과는 이미 결정되었다는 말입니다. 십자가에서 다 이루었다고 선언하신 내용입니다.

그렇다면 구원받은 신자들에게 역시 하나님의 쉼이 주어졌음을 기억해야 합니다. 지금 신자들의 삶은 십자가에서 완성된 하나님의 쉼의 연속선상에 있는 것입니다. 결코 이 쉼과 따로 사는 자들이 아닙니다. 이 세상에서의 삶이 아무리 힘들고 좌절과 낙망, 고난과 핍박으로 점철되어 있다하더라도 이것은 신자들이 가지고 있는 가치와 기준이 무엇인지를 드러내는 환경일 뿐입니다. 십자가로 말미암아 완성된 하나님의 구원이 무엇인지, 승리가 무엇인지를 보여주는 자들입니다.

9절부터는 스가랴에게 하나님께서 명하신 특별한 말씀이 나옵니다. 그것은 면류관을 만들어 대제사장 여호수아에게 씌우고 싹이라 이름하는 사람이 돋아나 여호와의 전을 건축하리라는 말을 선포하고 그 면류관을 전 안에 두라고 하신 것입니다. 여기서 면류관을 쓴 대제사장은 그리스도를 의미합니다. 기름부음을 받은 자, 왕이며 제사장인 존재를 말합니다. 그런데 이 존재가 누구인지를 부연 설명하는데 바로 싹이라 이름하는 자가 돋아 날 것이고 그가 여호와의 전을 건축하고 영광도 얻고 다스릴 터인데 제사장으로서 왕좌에 앉아 평화의 의논을 한다고 합니다.

순으로 오는 존재가 누구인지를 분명하게 설명하는 내용입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오셔서 이루실 하나님 나라에 대한 예언입니다. 따라서 여호와의 전은 지금 짓는 스룹바벨 성전이 아닌 영원한 성전을 의미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먼데 사람들이 와서 여호와의 전을 건축한다는 말은 이방인들이 하나님 나라의 백성으로서 그리스도의 전을 이루어감을 보여 주는 말입니다. 물론 이 약속도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이미 성취된 내용입니다. 신자들의 자리와 가치가 무엇인지를 분명하게 보여 주는 것입니다.

그리스도를 통하여 약속된 하나님 나라가 선포되었고 그 안에서 평화가 성취되어 서로가 기쁨과 평안으로 살아가는 존재가 된 것입니다. 이 말씀이 포로에서 귀환하여 제대로 정착하지 못하고 살고 있던 자들에게 주어진 것입니다. 비록 그들은 명확하게 깨닫지 못하고 성전을 지었겠지만 지금의 신자들은 이 놀라운 말씀이 성취된 상황에서 그리스도의 몸된 지체들로 세워져 있는 것입니다. 이 놀라운 사실을 잊지 마시고 평안을 찬양하기 바랍니다.

조회 33회

시애틀주언약교회

SEATTLE COVENANT Church

425-586-0860

seattlecovenantchurch@gmail.com

17529 15th Ave NE
Shoreline, WA 98155

  • White Facebook Icon

@2017 by Seattle Covenant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