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에스겔 31장



[말씀읽기]


1 열한째 해 셋째 달 초하루에 여호와의 말씀이 내게 임하여 이르시되

2 인자야 너는 애굽의 바로 왕과 그 무리에게 이르기를 네 큰 위엄을 누구에게 비하랴

3 볼지어다 앗수르 사람은 가지가 아름답고 그늘은 숲의 그늘 같으며 키가 크고 꼭대기가 구름에 닿은 레바논 백향목이었느니라

4 물들이 그것을 기르며 깊은 물이 그것을 자라게 하며 강들이 그 심어진 곳을 둘러 흐르며 둑의 물이 들의 모든 나무에까지 미치매

5 그 나무가 물이 많으므로 키가 들의 모든 나무보다 크며 굵은 가지가 번성하며 가는 가지가 길게 뻗어 나갔고


6 공중의 모든 새가 그 큰 가지에 깃들이며 들의 모든 짐승이 그 가는 가지 밑에 새끼를 낳으며 모든 큰 나라가 그 그늘 아래에 거주하였느니라

7 그 뿌리가 큰 물 가에 있으므로 그 나무가 크고 가지가 길어 모양이 아름다우매

8 하나님의 동산의 백향목이 능히 그를 가리지 못하며 잣나무가 그 굵은 가지만 못하며 단풍나무가 그 가는 가지만 못하며 하나님의 동산의 어떤 나무도 그 아름다운 모양과 같지 못하였도다

9 내가 그 가지를 많게 하여 모양이 아름답게 하였더니 하나님의 동산 에덴에 있는 모든 나무가 다 시기하였느니라

10 그러므로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그의 키가 크고 꼭대기가 구름에 닿아서 높이 솟아났으므로 마음이 교만하였은즉


11 내가 여러 나라의 능한 자의 손에 넘겨 줄지라 그가 임의로 대우할 것은 내가 그의 악으로 말미암아 쫓아내었음이라

12 여러 나라의 포악한 다른 민족이 그를 찍어 버렸으므로 그 가는 가지가 산과 모든 골짜기에 떨어졌고 그 굵은 가지가 그 땅 모든 물 가에 꺾어졌으며 세상 모든 백성이 그를 버리고 그 그늘 아래에서 떠나매

13 공중의 모든 새가 그 넘어진 나무에 거주하며 들의 모든 짐승이 그 가지에 있으리니

14 이는 물 가에 있는 모든 나무는 키가 크다고 교만하지 못하게 하며 그 꼭대기가 구름에 닿지 못하게 하며 또 물을 마시는 모든 나무가 스스로 높아 서지 못하게 함이니 그들을 다 죽음에 넘겨 주어 사람들 가운데에서 구덩이로 내려가는 자와 함께 지하로 내려가게 하였음이라

15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그가 스올에 내려가던 날에 내가 그를 위하여 슬프게 울게 하며 깊은 바다를 덮으며 모든 강을 쉬게 하며 큰 물을 그치게 하고 레바논이 그를 위하여 슬프게 울게 하며 들의 모든 나무를 그로 말미암아 쇠잔하게 하였느니라


16 내가 그를 구덩이에 내려가는 자와 함께 스올에 떨어뜨리던 때에 백성들이 그 떨어지는 소리로 말미암아 진동하게 하였고 물을 마시는 에덴의 모든 나무 곧 레바논의 뛰어나고 아름다운 나무들이 지하에서 위로를 받게 하였느니라

17 그러나 그들도 그와 함께 스올에 내려 칼에 죽임을 당한 자에게 이르렀나니 그들은 옛적에 그의 팔이 된 자요 나라들 가운데에서 그 그늘 아래에 거주하던 자니라

18 너의 영광과 위대함이 에덴의 나무들 중에서 어떤 것과 같은고 그러나 네가 에덴의 나무들과 함께 지하에 내려갈 것이요 거기에서 할례를 받지 못하고 칼에 죽임을 당한 자 가운데에 누우리라 이들은 바로와 그의 모든 군대니라 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하라



[말씀묵상]


31장도 애굽에 대한 심판이 선포됩니다. 그런데 애굽을 빗대어 설명합니다. 2절을 보면 네 큰 위엄을 누구에게 비하랴 하시면서 앗수르가 어떤 모습이었는지, 그 나라가 어떻게 멸망하였는지를 서술합니다. 따라서 앗수르에 대한 내용이지만 애굽이 그러한 모습을 보이고 있음을 지적하는 것입니다.

구체적인 지적을 보면 앗수르는 거대한 레바논의 백향목이었다는 것입니다. 아름답고 그늘이 숲같고 키가 커서 공중의 모든 새가 가지에 깃들고 모든 짐승이 그 아래 새끼를 낳으며 모든 큰 나라가 그 그늘 아래 거주하였다는 것입니다. 앗수르로 인하여 주변의 작은 나라들이 식민 생활을 하였다는 표현입니다. 앗수르 제국이 얼마나 크고 힘이 있었는지를 보여 주는 것입니다.

게다가 하나님 동산의 백향목보다도 훨씬 우월한 모양이어서 에덴에 있는 모든 나무가 시기할 정도였다고 합니다. 앗수르의 권세와 영광이 어느 정도였는지를 표현한 것입니다. 그런데 문제는 이러한 우월함이 그로 하여금 교만하게 했다는 것입니다(10절). 모든 나라와 왕들이 이 교만으로 인하여 망하게 됩니다. 두로 왕이나 애굽의 바로가 다 이러한 자신을 신격화하는 교만으로 인해 하나님의 심판을 자초했습니다.

결국 여러 나라의 손을 통하여 멸망하게 되었음을 설명합니다. 그러자 그 아래에서 피하고 있던 백성들이 모두 떠나게 되고 공중의 새와 짐승들은 넘어진 나무(13절. 시체라는 의미)에 거주한다고 합니다. 앗수르의 그늘 아래서 의지하며 살던 나라들이 앗수르가 망하자 이들 역시 그와 같은 처지로 전락하게 된다는 의미입니다(14절). 결국 앗수르의 멸망은 그를 의지하던 주변 국가들의 슬픔과 두려움으로 다가왔습니다. 세상을 의지하던 자들의 마지막이 어떠한지를 보여 주시는 것입니다.

이러한 앗수르의 멸망이 다름 아닌 애굽의 멸망이라는 사실을 보여 주는 것입니다. 그러면서 애굽을 의지하려는 이스라엘을 책망하시는 것입니다. 애굽 역시 멸망할 것인데 그를 의지한다면 이러한 수모를 면치 못할 것이라는 경고인 것입니다. 이러한 모습들은 세상의 역사가 그대로 보여 준 내용입니다. 앗수르, 바벨론, 로마로 이어지는 제국들의 흥망성쇠는 자신들의 능력에 따라 진행된 것으로 보이지만 그 이면에는 이들의 교만에 대한 하나님의 심판이 이루어진 것입니다. 문제는 이들을 의지하며 세상에서 살아가려고 하던 하나님의 백성들입니다.

지금 에스겔을 통하여 주시는 열방의 심판은 그들에게 의미가 있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백성인 이스라엘에게 주시는 말씀인 것입니다. 세상을 의지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그 그늘에서 만족하며 그들의 영화에 속지 말고 그들이 주는 것으로 즐거워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그들은 반드시 멸망할 것이며 그를 의지하던 자들도 멸망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오늘 본문을 주시던 때는 이미 앗수르가 멸망했을 때입니다. 그리고 이제 곧 예루살렘도 멸망을 앞두고 있는 시점입니다. 따라서 지금 애굽을 의지하려고 하는 남 유다에게 이러한 경고를 주시는 것은 앗수르의 멸망이 힘에 의해 바벨론에 멸망한 것으로 보이지만 하나님의 주권적인 섭리에 의해 된 것이라는 사실을 깨닫도록 하시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백성들의 현실은 모두가 다 하나님의 섭리 가운데 약속이 성취되는 과정입니다. 이 사실을 삶 속에서 고백하며 확인해야 합니다. 세상을 의지하며 세상적 가치를 추구하고 있는 모습을 늘 살펴야 합니다. 신자들이 의지할 곳은 주님의 은혜의 그늘입니다. 십자가의 그늘입니다. 어려움이나 고난이 있다면 단순히 힘들고 넘어지는 것이 아니라 세상의 가치들을 떨어버리고 주님 앞으로 나오도록 하는 고난인 것입니다. 앗수르, 애굽, 바벨론이 멸망하는 이유가 이러한 것들을 경험하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항상 너와 함께 하는 분은 주님 밖에 없다는 사실을 깨닫고 고백하도록 하시는 것입니다. 지금 에스겔이 전하는 이유도, 다니엘이 느브갓네살 왕에게 꿈을 해석해 주는 것도 오직 여호와 하나님만이 이 세상을 주관하신다는 사실을 깨닫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오늘도 주님과 함께 하는 기쁨으로 사시길 바랍니다.

조회수 46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