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에스겔 39장



[말씀읽기]


1 그러므로 인자야 너는 곡에게 예언하여 이르기를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되 로스와 메섹과 두발 왕 곡아 내가 너를 대적하여

2 너를 돌이켜서 이끌고 북쪽 끝에서부터 나와서 이스라엘 산 위에 이르러

3 네 활을 쳐서 네 왼손에서 떨어뜨리고 네 화살을 네 오른손에서 떨어뜨리리니

4 너와 네 모든 무리와 너와 함께 있는 백성이 다 이스라엘 산 위에 엎드러지리라 내가 너를 각종 사나운 새와 들짐승에게 넘겨 먹게 하리니

5 네가 빈 들에 엎드러지리라 이는 내가 말하였음이니라 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6 내가 또 불을 마곡과 및 섬에 평안히 거주하는 자에게 내리리니 내가 여호와인 줄을 그들이 알리라

7 내가 내 거룩한 이름을 내 백성 이스라엘 가운데에 알게 하여 다시는 내 거룩한 이름을 더럽히지 아니하게 하리니 내가 여호와 곧 이스라엘의 거룩한 자인 줄을 민족들이 알리라 하라

8 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볼지어다 그 날이 와서 이루어지리니 내가 말한 그 날이 이 날이라

9 이스라엘 성읍들에 거주하는 자가 나가서 그들의 무기를 불태워 사르되 큰 방패와 작은 방패와 활과 화살과 몽둥이와 창을 가지고 일곱 해 동안 불태우리라

10 이같이 그 무기로 불을 피울 것이므로 그들이 들에서 나무를 주워 오지 아니하며 숲에서 벌목하지 아니하겠고 전에 자기에게서 약탈하던 자의 것을 약탈하며 전에 자기에게서 늑탈하던 자의 것을 늑탈하리라 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11 그 날에 내가 곡을 위하여 이스라엘 땅 곧 바다 동쪽 사람이 통행하는 골짜기를 매장지로 주리니 통행하던 길이 막힐 것이라 사람이 거기에서 곡과 그 모든 무리를 매장하고 그 이름을 하몬곡의 골짜기라 일컬으리라

12 이스라엘 족속이 일곱 달 동안에 그들을 매장하여 그 땅을 정결하게 할 것이라

13 그 땅 모든 백성이 그들을 매장하고 그로 말미암아 이름을 얻으리니 이는 나의 영광이 나타나는 날이니라 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14 그들이 사람을 택하여 그 땅에 늘 순행하며 매장할 사람과 더불어 지면에 남아 있는 시체를 매장하여 그 땅을 정결하게 할 것이라 일곱 달 후에 그들이 살펴 보되

15 지나가는 사람들이 그 땅으로 지나가다가 사람의 뼈를 보면 그 곁에 푯말을 세워 매장하는 사람에게 가서 하몬곡 골짜기에 매장하게 할 것이요

16 성읍의 이름도 하모나라 하리라 그들이 이같이 그 땅을 정결하게 하리라

17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너 인자야 너는 각종 새와 들의 각종 짐승에게 이르기를 너희는 모여 오라 내가 너희를 위한 잔치 곧 이스라엘 산 위에 예비한 큰 잔치로 너희는 사방에서 모여 살을 먹으며 피를 마실지어다

18 너희가 용사의 살을 먹으며 세상 왕들의 피를 마시기를 바산의 살진 짐승 곧 숫양이나 어린 양이나 염소나 수송아지를 먹듯 할지라

19 내가 너희를 위하여 예비한 잔치의 기름을 너희가 배불리 먹으며 그 피를 취하도록 마시되

20 내 상에서 말과 기병과 용사와 모든 군사를 배부르게 먹일지니라 하라 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21 내가 내 영광을 여러 민족 가운데에 나타내어 모든 민족이 내가 행한 심판과 내가 그 위에 나타낸 권능을 보게 하리니

22 그 날 이후에 이스라엘 족속은 내가 여호와 자기들의 하나님인 줄을 알겠고

23 여러 민족은 이스라엘 족속이 그 죄악으로 말미암아 사로잡혀 갔던 줄을 알지라 그들이 내게 범죄하였으므로 내 얼굴을 그들에게 가리고 그들을 그 원수의 손에 넘겨 다 칼에 엎드러지게 하였으되

24 내가 그들의 더러움과 그들의 범죄한 대로 행하여 그들에게 내 얼굴을 가리었었느니라

25 그러므로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내가 이제 내 거룩한 이름을 위하여 열심을 내어 야곱의 사로잡힌 자를 돌아오게 하며 이스라엘 온 족속에게 사랑을 베풀지라

26 그들이 그 땅에 평안히 거주하고 두렵게 할 자가 없게 될 때에 부끄러움을 품고 내게 범한 죄를 뉘우치리니

27 내가 그들을 만민 중에서 돌아오게 하고 적국 중에서 모아 내어 많은 민족이 보는 데에서 그들로 말미암아 나의 거룩함을 나타낼 때라

28 전에는 내가 그들이 사로잡혀 여러 나라에 이르게 하였거니와 후에는 내가 그들을 모아 고국 땅으로 돌아오게 하고 그 한 사람도 이방에 남기지 아니하리니 그들이 내가 여호와 자기들의 하나님인 줄을 알리라

29 내가 다시는 내 얼굴을 그들에게 가리지 아니하리니 이는 내가 내 영을 이스라엘 족속에게 쏟았음이라 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말씀묵상]


38장에서 회복된 이스라엘을 공격하는 곡 연합군에 대한 예언을 보았습니다. 이들은 하나님의 백성들을 공격함으로 하나님으로부터 심판을 불러오게 되었고 그 심판의 모습이 39장에서 자세하게 묘사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심판이 결국 종말에 나타날 것으로 이해하지만 그렇다고 어떤 증거를 보며 정말 종말이 되었구나 하는 식으로 이해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특정한 것만이 아니라 세상에서 일어나는 모든 모습들이 다 종말적인 모습들입니다.

지금 시대는 예수님께서 십자가에서 죽으시고 부활하셔서 사탄의 권세와 세력을 완전하게 진멸하신 후의 시대입니다. 이것은 사탄의 역사가 완전히 없어졌다는 의미가 아니라 창세전에 세우신 구속 언약이 이루어져 구원받은 자들이 역사 속에서 하나님을 왕으로 섬기며 살고 있는 것입니다. 사탄의 영향력이 구원받은 자들에게 영향을 줄 수 있는 것이 아니라는 말입니다.

38장에서 연합군의 우두머리인 곡을 갈고리로 아가리를 꿰고 하나님께서 그를 통하여 이스라엘을 공격하도록 하시는 것을 말씀하셨습니다. 이 공격이 하나님의 백성을 빼앗는 공격이 아니라 자신들이 심판을 받게 되는 이유가 되는 공격이었습니다. 이들의 공격이 하나도 이스라엘을 해하지 못합니다. 오늘 본문 2절에 보면 이스라엘 산 위에 이르렀지만 이들의 활과 화살을 쳐서 떨어뜨리시고 산 위에 엎드러지게 하십니다. 그리고 새와 들짐승에게 먹이가 되도록 하십니다.

이러한 사실은 바로 하나님의 백성들이 종말에 수많은 위협과 공격을 받게 되지만 결코 이로 인해 해를 받지 않을 것임을 보여주는 것입니다. 물론 이 말이 성도들이 어떠한 환란도 겪지 않게 된다는 말이 아닙니다. 사탄의 세력은 이미 그 힘을 잃었고 승패는 결정이 되어 아무리 공격한다 하더라도 그 내용을 뒤바꿀 수 없는 상황임을 말합니다. 오히려 성도들로 하여금 하나님의 하나님 되심, 거룩하심, 그의 백성을 지키시는 분이심을 확고히 하는 계기가 될 뿐입니다. 이렇게 하나님께서는 세상에 대하여는 심판을, 그의 백성들을 향하여는 신자됨, 백성됨을 확고히 만들어 가십니다.

이스라엘이 지금 포로로 잡혀감으로 어떠한 일들이 일어났습니까? 이스라엘이나 그들을 공격했던 이방나라들이 모두가 심판의 대상들임이 확인되었습니다. 하나님의 공의가 드러났고 거룩한 분이심을 보게 되었습니다. 그것으로 끝났습니까? 그의 백성을 지켜 내겠다고 하십니다. 물론 지금 상황에서 상상할 수도 없는 내용일 것입니다. 그러나 약속하십니다. 포로에서 돌아옴으로 확인하게 됩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확증하셨습니다. 이제 재림하심으로 끝이 나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십니다. 39장 후반부에 설명하고 있는 내용입니다. 긴가민가하는 내용이 아닙니다. 가봐야 아는 내용이 아닙니다.

이러한 사실을 계속 보여주시고 확인시키심으로 역사의 주관자이심을, 그의 약속과 계획을 성취하시는 분이심을 드러내십니다. 이것을 깨닫는 자들은 그를 의지하며 하나님과의 관계를 확고하게 만들어가게 됩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그에게 주신 백성은 하나도 빠짐없이 구해내실 것입니다(28절). 당연히 세상은 이러한 사실을 인정하지 않고 언제나 그랬듯이 자신들의 삶을 만들어갑니다. 이러한 자기만의 세상을 산 자들을 18절에 보면 바산의 살진 짐승으로 묘사합니다. 자기 욕심만 채운 자들을 비유한 표현입니다. 이들은 하나님이 여호와인 줄을 마지막에 알게 될 뿐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백성들은 그들의 삶 속에서 계속 확인해 가게 되어 하나님이심을 인하여 기뻐하며 찬양하게 되는 것입니다.

참으로 중요한 하나님 백성들의 모습입니다. 여호와 하나님의 하나님 되심을 드러나게 된다는 것입니다. 범죄함과 미련함으로 어려움의 자리에 있더라도 이 하나님의 뜻이 드러나게 됩니다. 은혜로 고난으로부터 벗어나게 되어도 이 하나님의 계획이 드러나게 됩니다. 신자들은 심판을 받아도, 은혜가 베풀어져도 십자가만이 높여지고 주님의 거룩하심이 나타나게 된다는 사실입니다. 무엇에 일희일비하십니까? 그러한 자들이 아닙니다. 어떤 모습이든지 나를 통하여 하나님의 일하심을 드러내도록 부르셨습니다. 오늘도 은혜가 드러나고 주님만 의지하는 삶이길 바랍니다.

조회수 2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