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여호수아 20장



[말씀읽기]


1 <도피성 제도> 주께서 여호수아에게 말씀하셨다.

2 "너는 이스라엘 자손에게 이렇게 일러라. 내가 모세를 시켜 너희에게 말한 도피성을 지정하여,

3 고의가 아니라 실수로 사람을 죽인 사람을 그 곳으로 피하게 하여라. 그 곳은 죽은 사람에 대한 복수를 하려는 사람을 피하는 곳이 될 것이다.

4 살인자는 이 성읍들 가운데 한 곳으로 가서, 그 성문 어귀에 서서, 그 성의 장로들에게 자신이 저지른 사고를 설명하여야 한다. 그러면 그들은 그를 성 안으로 받아들이고, 그가 있을 곳을 마련해 주어, 함께 살도록 해야 한다.

5 죽은 사람에 대한 복수를 하려는 사람이 뒤쫓아온다 할지라도 그 사람의 손에 살인자를 넘겨 주어서는 안 된다. 그가 전부터 그의 이웃을 미워한 것이 아니고, 실수로 그를 죽였기 때문이다.

6 그 살인자는 그 성읍에 머물러 살다가, 회중 앞에 서서 재판을 받은 다음, 그 당시의 대제사장이 죽은 뒤에야 자기의 성읍, 곧 자기가 도망 나왔던 성읍에 있는 자기의 집으로 돌아갈 수 있다.

7 그래서 그들은 요단 강 서쪽 지역에서는 납달리 산간지방에 있는 갈릴리의 게데스와 에브라임 산간지방의 세겜과 유다 산간지방의 기럇아르바, 곧 헤브론을 도피성으로 구별하여 지정하였다.

8 또 여리고 동쪽, 요단 강 동쪽 지역에서는 르우벤 지파의 평지 광야에 있는 베셀과 갓 지파의 길르앗라못과 므낫세 지파의 바산골란을 도피성으로 구별하여 지정하였다.

9 이 성읍들이, 이스라엘의 모든 자손이나 그들 가운데 살고 있는 외국인 가운데서, 누구든지 실수로 사람을 죽였을 때에, 그 곳으로 피하여 회중 앞에 설 때까지, 죽은 사람에 대한 복수를 하려는 사람의 손에 죽지 않도록 하려고, 구별하여 지정한 도피성이다.



[말씀묵상]


20장은 부지중에 실수로 사람을 죽인 자가 피할 수 있는 성인 도피성 지정에 대한 설명입니다. 민35장과 신19장에서 모세에게 명하신 내용을 이제 여호수아에게 명하시는 것입니다. 요단 서쪽에서는 납달리, 에브라임, 유다와 동쪽에서는 르우벤, 갓, 므낫세 지파에서 하나씩 정하도록 했습니다. 도피성으로 지정된 성읍은 살인자가 와서 사건에 대한 설명을 할 때 장로들이 듣고 받아 들여서 거주하게 하고 피의 보복자가 요청하더라도 내주지 못합니다.

중요한 원칙이 하나 있었는데, 살인자는 재판을 받거나 당시 대제사장이 죽기 전까지는 자기 성읍으로 갈 수가 없도록 했습니다. 당연히 재판을 받을 경우 고의적 살인이면 당연히 죽게 됩니다. 무죄가 되어 부지중에 살인한 것이면 그곳에서 살아야 합니다. 단 대제사장이 죽을 때까지입니다. 그러면 자유의 몸이 되어 집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도피성의 원칙은 단순한 것입니다. 생명을 어떻게 얻게 되었는지를 깨닫도록 하는 것입니다. 무지 중에 생명을 죽였다는 것은 자신이 원하지 않지만 죄를 짓게 되어 죄인이 되었음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도피성이라는 곳에서 살면서 자신이 누구인지를 확인하도록 합니다. 자신이 어떤 자인지, 죽어야 할 자이지만 보호받는 상황이라는 것, 은혜로 살고 있음을 깨닫는 것입니다. 그러다가 대제사장이 죽으면 자유를 얻게 됩니다. 비록 부지중이었지만 사람을 죽인 죄의 상황에서 벗어나게 됩니다. 그럼으로 자신의 자유는 대제사장의 죽음으로 말미암은 것임을 기억하도록 합니다. 또 다시 대속의 은혜로 살고 있음을 깨닫는 것입니다.

이것은 아담 이후의 모든 인류가 죄인으로 태어나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이 죄인을 위하여 위대한 계획을 세우셨습니다.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정하시고 부르시고 의롭다하시고 영화롭게 하신 것입니다. 그 안에서 보호받고 그 안에서 자유를 얻게 하신 것입니다.

은혜로 살고 있음을 고백하는 것은 바로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은 구원을 깨달았기 때문입니다. 그의 죽으심이 나를 살리는 대속이었음을 고백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오늘도 이 은혜를 고백하고 드러내는 하루가 되기를 바랍니다.



조회수 9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