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여호수아 23장



[말씀읽기]


1 <여호수아의 고별사> 주께서 주변의 모든 원수를 멸하시어 이스라엘에게 안식을 주신 뒤에, 오랜 세월이 흘러 여호수아도 나이가 많이 들었고 늙었다.

2 여호수아는 온 이스라엘, 곧 장로들과 우두머리들과 재판장들과 관리들을 불러서, 그들에게 말하였다. "나는 나이가 많이 들었고, 이렇게 늙었소.

3 여러분은 주 여러분의 하나님이 여러분의 편이 되시어, 이 모든 이반 나라에게 어떻게 하셨는지, 그 모든 일을 잘 보셨소. 과연 주 여러분의 하나님은 여러분의 편이 되시어 싸우셨소.

4 보시오. 요단 강으로부터 해 지는 지중해까지, 아직 남아 있는 모든 나라와 이미 정복한 모든 나라를, 나는 여러분들의 각 지파에게 유산으로 나누어 주었소.

5 주 여러분의 하나님이 친히 여러분 앞에서 그들까지 마저 쫓아내실 것이오. 주께서, 여러분이 보는 앞에서 그들을 몰아내실 터인데, 그 때에 여러분은, 주 하나님이 약속하신 그 땅을 소유하게 될 것이오.

6 그러므로 모세의 율법책에 기록된 모든 것을 아주 담대하게 지키고 행하시오. 그것을 벗어나 좌로나 우로나 치우치지 마시오.

7 여러분과 이웃한, 남아 있는 이 나라들과 사귀지 말며, 그 신들의 이름을 부르거나, 그 이름으로 맹세하지도 마시오. 그것을 섬기거나 경배하지도 마시오.

8 오직 여러분은, 지금까지 해 온 대로, 주 여러분의 하나님만 가까이 하시오.

9 주께서 여러분 앞에서 크고 강한 나라들을 몰아내셨으므로, 지금까지 여러분을 당할 사람이 없었던 것이오.

10 주 여러분의 하나님이 약속하신 대로 여러분의 편을 들어서 몸소 싸우셨기 때문에, 여러분 가운데서 한 사람이 원수 천 명을 추격할 수 있었던 것이오.

11 그러므로 삼가 조심하여 주 여러분의 하나님을 사랑하시오.

12 만일 여러분이 이것을 어기고, 여러분 가운데 살아 남아 있는 이 이방 민족들을 가까이 하거나, 그들과 혼인관계를 맺으며 사귀면,

13 주 여러분의 하나님이 여러분 앞에서, 다시는 이 민족들을 몰아내지 아니하실 것이라는 사실을 분명히 아시오. 그들이 여러분에게 올무와 덫이 되고, 잔등에 채찍이 되며, 눈에 가시가 되어, 끝내 여러분은 주 여러분의 하나님이 주신 이 좋은 땅에서 멸망하게 될 것이오.

14 나는 이제 온 세상 사람이 가는 길로 갈 때가 되었소. 여러분은 주 하나님이 약속하신 모든 선한 말씀 가운데서 이루어지지 않은 것이 하나도 없음을, 여러분 모두의 마음과 모두의 양심 속에 분명히 알고 있소.

15 주 하나님이 약속하신 모든 선한 말씀을 여러분에게 그대로 이루셨지만, 그 반대로 주께서는 모든 해로운 일도 여러분에게 미치게 하여, 주 하나님이 여러분에게 주신 이 좋은 땅에서 여러분을 없애 버리실 수도 있음을 명심하시오.

16 그러므로 여러분이, 주 하나님이 여러분에게 지키라고 명하신 언약을 어기고, 가서 다른 신을 섬기고 경배하면, 주의 진노가 여러분에게 내려, 여러분은 그가 주신 좋은 땅에서 곧 망하게 될 것이오."



[말씀묵상]


나이가 든 여호수아는 가나안으로 인도하시고 기업을 얻게 하신 것이 전적인 하나님의 역사하심이었음을 설명하며 오직 하나님만을 섬길 것을 마지막으로 당부하고 있습니다. 가나안을 차지하고 기업으로 받은 자들에게 하는 당부입니다. 어떻게 하나님께서 하신 약속을 성취하셨는지를 보고 경험한 자들입니다. 그렇다면 하나님을 섬기는 것은 너무도 당연한 모습이며 나아가 그래야만 하는 책임과 의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친히 역사하시고 전쟁하신 결과 얻어진 안식, 평안, 자유, 풍요 등등이지만 이런 환경이 하나님을 더욱 잘 섬기는 것이 아닌 이방을 좇으며 신을 따르는 일로 가게 된다는 것입니다. 비록 지금 남아 있는 가나안 부족들이 있지만 그들이 결코 영향을 줄 수 있는 만큼의 세력이 남아 있지 않았습니다. 하나님께서 싸우시겠다고 하신 대로 쫓아내면 됩니다. 오직 하나님만을 사랑하며 주신 말씀대로 사는 것만 하면 됩니다.

그러나 만일 이들을 받아들이고 혼인하고 그들의 신을 섬기게 된다면 이들을 너희들의 목전에서 다시는 쫓아내지 않으실 것이고 이들이 너희에게 올무가 되고 덫이 되고 옆구리에 채찍이 되고 눈에 가시가 되어 결국 너희에게 주신 이 땅에서 멸하게 될 것이라는 사실입니다. 모든 선한 말씀이 다 이루어진 것처럼 모든 불길한 말씀도 임하게 되어 이 아름다운 땅에서 멸망하게 될 것임을 경고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여호수아가 마지막으로 유언처럼 남기고 있는 이 설교 가운데 아주 중요한 내용이 있습니다. 처음부터 밝히고 있는 대로 지금 이스라엘의 상황은 가나안을 얻었고 더욱이 모든 원수들로부터 쉼을 얻게 하신 후라고 합니다. 약속하신 것을 이루시기 위해 친히 원수들과 싸우신 결과입니다. 이 결과가 이스라엘이 어떤 자격과 능력과 잘남에 의해 주어진 것입니까? 지금 강조하고 있는 대로 지켜야할 율법을 잘 지켰기 때문인가요?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이들이 율법을 지켜서 그 보상으로 가나안이 주어진 것이 아닙니다. 말 그대로 하나님의 약속 때문에 성취된 결과일 뿐입니다. 이스라엘의 행위나 능력과 전혀 관계없는 것입니다.

그런데 지금 그러한 놀라운 은혜를 소유한 가운데 나를 사랑하고 나를 섬기고 내 말에 순종할 것을 당부하면서 그렇지 못할 경우 가나안으로부터 쫓겨날 것을 경고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지금 주어지는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라는 것은 어떤 의미입니까? 가나안에서의 삶이 어떠한 삶인지를 깨달으라는 것입니다. 은혜로 주어진 삶, 자신의 능력이나 노력이 아닌 것으로 주어진 삶임을 확인하며 가나안에서의 삶의 원리를 따라 살 것을 말씀하시는 것입니다. 하나님으로부터 주어진 것으로 사는 삶인가 아니면 거기에 자신의 생각과 뜻과 의로 살아가는 삶인가를 드러내도록 하시는 것입니다. 율법을 따르면서 자신의 뜻과 요구가 아닌 오직 하나님의 뜻으로 살아가는 존재임을 깨달으라는 것입니다.

남은 민족들과 왕래하는 이유가 무엇이겠습니까? 그들의 소유를 탐하는 것입니다. 지금 가진 것으로 만족하지 못하는 것입니다. 그들의 신을 부르는 이유는 거기로부터 얻을 것을 요구하기 위함입니다. 즉 지금 허락하신 쉼과 기업과 환경으로 만족하지 않는 것입니다. 이렇게 하나님 중심에서 자기 중심으로 변경되어 버리는 삶을 추구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신자의 본분은 자신에게 있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주님되심으로 얻은 자녀됨과 그의 백성됨에 있음을 기억하시고 늘 주님과 가까이하는 삶이길 바랍니다.



조회수 6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