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애굽기 13장

출애굽기 13장



제목: 출애굽의 의미

[말씀읽기]

13:1 <맏이 봉헌> 주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13:2 "이스라엘 자손 가운데서 태를 제일 먼저 열고 나온 것, 곧 처음 난 것은 모두 거룩하게 구별하여 나에게 바쳐라. 사람이든지 짐승이든지, 처음 난 것은 모두 나의 것이다."

13:3 <무교절> 모세가 백성에게 선포하였다. "너희는 이집트에서 곧 너희가 종살이하던 집에서 나온 이날을 기억하여라. 주께서 강한 손으로 거기에서 너희를 이끌어 내신 날이니, 누룩을 넣은 빵을 먹어서는 안된다.

13:4 첫째 달인 아빕월의 오늘, 너희가 이집트를 떠났다.

13:5 주께서 너희 조상에게 주신다고 맹세하신 젖과 꿀이 흐르는 땅, 곧 가나안 사람과 헷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히위 사람과 여부스 사람의 땅에 이르게 하시거든 너희는 이 달에 다음과 같은 예식을 지켜라.


13:6 너희는 이레 동안 누룩을 넣지 않은 빵을 먹어야 하며, 이렛날에는 주의 절기를 지켜라.

13:7 이레 동안 너희는 누룩을 넣지 않은 빵을 먹어야 하며, 너희 영토 안에서 누룩을 넣은 빵이나, 누룩이 보여서는 안된다.

13:8 그 날에 너희는 너희 아들딸들에게 이 예식은 내가 이집트에서 나올 때에 주께서 나에게 해주신 일을 기억하고 지키는 것이다. 하고 설명하여 주어라.

13:9 이 예식으로 너의 손에 감은 표나 이마 위에 붙인 표와 같이 너희가 주의 법을 늘 되새길 수 있게 하여라. 주께서 강한 손으로 너희를 이집트에서 구하여 내셨기 때문이다.

13:10 그러므로 너희는 이 규례를 해마다 정해진 때에 지켜야 한다.


13:11 <맏이> 주께서 너희와 너희 조상에게 맹세하신 대로 너희를 가나안 사람의 땅에 이르게 하여서 그 땅을 너희에게 주시거든,

13:12 너희는 태를 열고 나오는 모든 것을 주께 바쳐라. 그리고 너희가 기르는 짐승이 처음 낳은 수컷은 다 주의 것이다.

13:13 그러나 나귀의 맏배는 어린 양을 대신하여 바쳐서 대속하도록 하여라. 그렇게 대속하지 않으려거든 그 목을 꺽어라. 너희 자식들 가운데서 맏아들은 모두 대속하여야 한다.

13:14 뒷날, 너희 아들딸이 너희에게 묻기를 무엇때문에 이런 일을 하느냐고 하거든 주께서 강한 손으로 이집트 곧 종살이하던 집에서 우리를 이끌어 내셨다.

13:15 그 때에 바로가 우리를 내보내지 않으려고 고집을 부렸으므로 주께서 처음 난 것을 사람뿐만 아니라 이집트 땅에 있는 모든 처음 난 것을 죽이셨다. 그래서 나는 처음 태를 열고 나온 모든 수컷을 주께 제물로 바쳐서 아들 가운데에서도 맏아들은 모두 대속하는 것이다.


13:16 이것을 너의 손에 감은 표나, 이마 위에 붙인 표처럼 여겨라. 이렇게 하는 것은 주께서 강한 손으로 우리를 이집트 땅에서 이끌어 내셨기 때문이다."

13:17 <구름기둥과 불기둥> 바로는 마침내 이스라엘 백성을 내보냈다. 그러나 그들이 블레셋 사람의 땅을 거쳐서 가는 것이 가장 가까운데도 하나님은 백성을 그 길로 인도하지 않으셨다. 그것은 하나님이 이 백성이 전쟁을 하게 되면 마음을 바꾸어서 이집트로 되돌아가지나 않을까 하고 염려하셨기 때문이다.

13:18 그래서 하나님은 이 백성을 a) 홍해로 가는 광야 길로 돌아가게 하셨다. 이스라엘 자손은 대열을 지어 이집트 땅에서 올라왔다. (a. 히> 얌 쑤프)

13:19 요셉이 이스라엘 자손에게 엄숙히 맹세까지 하게 하며 "하나님이 틀림없이 너희를 찾아오실 터이니, 그 때에 너희는 여기에서 나의 유골을 가지고 나가거라."하였기 때문이다.

13:20 그들은 숙곳을 떠나 광야 끝에 있는 에담에 장막을 쳤다.


13:21 주께서는 그들이 밤낮으로 행군할 수 있게 낮에는 구름기둥으로 앞서 가시며 길을 인도하시고, 밤에는 불기둥으로 앞 길을 비추어 주셨다.

13:22 낮에는 구름기둥, 밤에는 불기둥이 그 백성 앞을 떠나지 않았다.


[말씀묵상]

오늘 본문을 보면 무교절에 대한 설명이 다시 나오는데 이는 출애굽의 의미와 역사가 대대로 지켜야 하고 기억해야 할 중요한 절기이기 때문이다. 누룩이 없는 것을 먹게 하신 이유는 애굽의 것, 세상의 기준, 가치를 버리는 것이다. 애굽의 단절을 의미하는 것이다.

완전하게 다른 기준과 가치로 살아야 하는 자들이 되었음을 기억하게 하도록 하신 것이다. 잊지 않도록 손의 기호와 미간의 표를 삼고 입에 율법을 있도록 하셨다.

신자의 다름을 분명하게 보여준다. 세상으로부터 구별되어 다른 기준으로 살아가는 자들이다. 애굽의 종되었던 곳으로부터 하나님의 권능의 손이 인도하시어 약속을 따라가고 있는 자들이다. 죄인의 자리, 세상의 가치, 자기의 능력으로부터 벗어나 오직 은혜만을 의지하며 살게 하셨다.

또한 태에서 처음 난 모든 것과 가축의 처음 난 것을 구별하여 여호와께 돌리도록 하셨다.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실 때 애굽의 처음 난 모든 것들은 죽었지만 이스라엘의 아들중에 모든 처음 난 자들은 어린양이 대속하게 하셨기 때문에 모두 생존하였다.

대속이 되었기에 살았고 그것은 여호와의 것으로 속하게 된 것이다. 이 사실을 자자손손 기억하도록 한 것이다. 손의 기호로, 미간의 표처럼 새겨야 했다. 이것은 단순한 역사적 사건 정도가 아니라 생명이 달려 있는 문제였다.

대속이 무엇인가? 대신 죽는 것이다. 13절을 보면 나귀의 첫 새끼는 어린양으로 대속하도록 했다. 만일 그렇지 못할 경우에는 나귀의 목을 꺾어 죽여야 했다. 아들 중 처음 난 모든 자도 이렇게 대속하도록 하신 것이다.

이것도 출애굽, 유월절이 무엇인지를 확실하게 보여주는 내용이다. 마찬가지로 신자들 역시 예수 그리스도의 구속이 어떤 의미인지 분명하게 깨닫게 된다. 대속으로 인하여 우리는 살아난 자들이다. 그래서 이제 마음껏 살아도 된다는 말이 아니라 이스라엘에게 이 사실을 잊지 않도록 손의 기호와 미간의 표를 갖게 하고 영원히 지키도록 하신 것처럼 나귀의 첫 새끼와 같은 자신을 깨닫고 대속하지 않았으면 죽었어야 할 자임을 기억하며 살라는 것이다. 권능의 손이 인도하여 내셨음을 기억하듯이 그분의 은혜와 긍휼로 구원받았음을 늘 고백하며 사는 것이다.

이제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들을 하나님께서는 친히 이끌어 가셨다. 낮에는 구름기둥으로, 밤에는 불기둥으로 백성들 앞에서 인도하셨다. 엄청난 기적의 역사가 있는 것이다. 광야로 인도하심으로 오직 하나님만 따르도록 하신 것이다. 이것이 광야에서 확인해야 할 이스라엘의 삶이었다.

결코 출애굽이 가나안입성은 아니라는 사실이다. 그렇다면 하나님의 인도하심, 구름 기둥과 불기둥은 없게 된다. 가나안 입성보다 더 중요한 것이 구름기둥과 불기둥으로 인도하심으로 확인해야하는 내용이다. 그것은 내가 누구인가, 인도하시는 하나님은 누구신가를 확실하게 깨닫는 것이다.

누구의 인도를 받으며 사는가는 지금의 신자들에게도 똑같은 의미를 주는 내용이다. 구원받은 자는 하나님 의존적 존재로 사는 자들이다. 자신이 책임지는 자가 아니라 어떤 상황에서든지 말씀과 약속에 따라 인도되는 자임을 기억해야 한다. 출애굽한 이스라엘의 모습은 지금 우리의 모습과 똑같음을 기억하고 주님만을 의지하는 자임을 잊지 않아야 할 것이다.

조회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